2021.06.23 (수)

  • 흐림동두천 24.5℃
  • 구름많음강릉 21.3℃
  • 구름많음서울 27.8℃
  • 소나기대전 21.0℃
  • 흐림대구 23.7℃
  • 흐림울산 20.9℃
  • 소나기광주 24.2℃
  • 구름조금부산 24.8℃
  • 구름많음고창 25.8℃
  • 구름조금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6.2℃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19.2℃
  • 구름많음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19.9℃
  • 구름조금거제 23.9℃
기상청 제공

시민단체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 #서울학생인권] 조희연 교육감 사퇴하라!......동성애 성전환 옹호, 포르노 같은 교과서 동화책이 웬말이냐? .20210427. 서울교육사랑학부모연합외 36개 단체.서울교육청 앞.

URL복사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 #서울학생인권] 
조희연 교육감 사퇴하라!
......동성애 성전환 옹호,
포르노 같은 교과서 동화책이 웬말이냐? 
20210427. 서울교육사랑학부모연합외 36개 단체.서울교육청 앞.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사진= 주동식 기자)






ㅡ 하나, 조희연 교육감은 성적 쾌락을 부추기는 포르노 같은 책으로 변질된 보건교과서와 동화책을 당장 
    회수하라! 
ㅡ 하나, 조희연 교육감은 학생 시기에 쾌락추구적 성교육을 당장 멈추고, 조기에 성관계를 갖는 것이 미래에      불행한 결과를 초래한다는 연구과 의학적 논문 등에 의해 밝혀진 자위의 부정적인 면에 근거하여 학생 시       기에 성관계 절제가 유익  하다는 성윤리 교육을 실시할 것을 요구한다! 
 ㅡ 하나, 조희연 교육감은 공교육 내에서 혼란을 더욱 가중하는 위험한 성행위인 동성애/성전환 옹호 등의         교육 행위를 당장 중지하라! 
ㅡ 하나, 조희연 교육감은 청소년 에이즈의 93%를 차지하는 동성애로 인한  감염 위험을 가르치지 않으면서,      동성애를 옹호하는 교육을 하여 학생들을 HIV/AIDS 위험에 노출시키는 것에 대하여 HIV/AIDS에 감염된        학생과 부모들에게 사과하고 손해 배상할 것을 요구한다!






서울교육사랑학부모연합은 2021년 4월 27일 (화) 오전 11시30분, 서울시교육청 정문 앞에서 ‘동성애 . 성전환 옹호와 포르노 같은 교과서 동화책이 웬말이냐? 조희연 교육감 사퇴하라!’라는 기자 회견을 가졌다. 

22일 째 서울교육청 앞에서 24시간 철야 텐트 시위를 벌이고 있는 단체들은 서울교육사랑학부모연합, 국민희망교육연대, 전국학부모단체연합, 차세대바로세우기학부모연합 외 33개 단체이다.

단체들은 이날  공동성명서를 발표했다.





<성명서 전문>
서울시 교육감은 2021.4.1.자 학생인권종합계획 2기(2021-2023) 1-1-1.  성소수자 보호 및 지원 내용을 확정 발표함으로써, 수많은 학부모의 반대를 무시 하고 조희연 교육감이 동성애 / 성전환 옹호 정책을 추구하고 있다는 것이 만천하에 여실히 드러났다.  


   서울시 교육감은 보건 교과서 감수자로서 학교 내에서 초중고 학생들에게 성인이 보기에도 낯뜨거운 포르노 같은 보건 교과서를 승인함으로써 학생들  에게 공부시키는 충격적인 일이 벌어지고 있다. 


   특히 초등학교 5, 6학년 보건 교과서 내 아빠가 되기 위한 준비가 '발기' 라며 성기가 발기되는 포르노 같은 그림의 경우, 학생들에게 아빠라는 존재에 대해 잘못된 인식을 심어줄 수 있고, 유방이 발달되는 5단계 그림 역시 조기에 성적인 자극에 노출되게 하는 점 등으로 우리 학부모를 큰 충격과 분노에 휩싸이게 하고 있다.
   미국에서 해리티지 재단에 의해 일찍 성관계를 가진 여학생들이 불행한   미래를 살게 된다는 연구결과가 있음에도, 조희연 교육감이 사용 가능하다고 인정해준 중고등학교 보건교과서는 학생들 간에 '피임만 하면 성관계를 해도 된다'며 학생들을 불행으로 인도하는 잘못된 성윤리를 가르치고 있는 것에   자녀의 행복한 미래를 바라는 엄마로서 분개하지 않을 수 없는 것이다. 
  교육부와 서울시교육감은 즉각 보건교과서의 내용을 수정하고, 문제점을   해소할 수 있는 교육을 실시하라!
   

  성은 남녀의 인격적 만남과 미래지향적 관계 안에서 고려되는 것으로서 태아의 생명의 존중까지 겸하여 가르쳐야 하는데, 음모가 가미된 남녀 청소년의 나체 그림과 각각의 성기를 적나라하게 묘사해 놓은 음란물 같은 내용 위주의 성교육이 웬일이란 말인가?


 교육은 미성년자에게 바람직한 행동기준을 훈련시켜 주는 것인데, 서울시교육감 인정 보건교과서 ‘성과 건강’ 항목은 학생들에게 자위를 권하며, 피임만 하면 학생에게도 섹스할 권리가 있다는, 도가 지나친 피임 교육에 치중하는 교과서가 되어 있기에 보건 교과서의 적정한 선을 넘은 것으로 학부모들은 판단하는 것이다.

  
 서울시 교육청 산하 도서관에 동성애를 묘사한 여가부 동화책과 성인도 충격적인 각종 위험한 성행위 모습을 담은 청소년 서적을 비치하는 등 학생들을 성적위험행동으로 이끄는 조희연 교육감은 그 자리에 앉아 있을 자격이 없는 것이다.

 
  조희연 교육감은 ‘유아에게 육체적 즐거움과 흥분은 자연스러운 것’ ‘동성에게 성적 매력을 느끼는 사람들에 대한 차별은 잘못된 것이다’ 라는 포괄적 성교육을 표방하는 서울시립청소년성문화센터와 제휴를 맺고 서울시내 초중고 학생들에게 교육을 받게 하면서, 「포괄적 성교육」 추진을 강행하는 것을 보며 학생들의  현재 쾌락만 중시하는, 미래의 행복을 생각하지 않는 비교육적 교육감이라고 결론 내리지 않을 수 없는 것이다. 



그리하여 다음과 같이 주장한다.
 - 하나, 조희연 교육감은 성적 쾌락을 부추기는 포르노 같은 책으로 변질된 보건교과서와 동화책을 당장 회수하라! 

- 하나, 조희연 교육감은 학생 시기에 쾌락추구적 성교육을 당장 멈추고, 조기에 성관계를 갖는 것이 미래에 불행한 결과를 초래한다는 연구과 의학적 논문 등에 의해 밝혀진 자위의 부정적인 면에 근거하여 학생 시기에 성관계 절제가 유익  하다는 성윤리 교육을 실시할 것을 요구한다! 
 
- 하나, 조희연 교육감은 공교육 내에서 혼란을 더욱 가중하는 위험한 성행위인 동성애/성전환 옹호 등의 교육 행위를 당장 중지하라! 

- 하나, 조희연 교육감은 청소년 에이즈의 93%를 차지하는 동성애로 인한  감염 위험을 가르치지 않으면서, 동성애를 옹호하는 교육을 하여 학생들을 HIV/AIDS 위험에 노출시키는 것에 대하여 HIV/AIDS에 감염된 학생과 부모들에게 사과하고 손해 배상할 것을 요구한다!


2021년 4월 27일  <참여단체>
서울교육사랑학부모연합, 국민희망교육연대, 전국학부모단체연합, 차세대바로세우기학부모단체연합 외  33개 단체

국민의 눈, 21C미래교육연합, 강원교육사랑학부모연합, 공교육살리기학부모연합, 교육바로세우기운동본부, 나라사랑어머니회 제주지부, 나쁜교육에분노한학부모연합, 나쁜인권조례폐지네트워크, 다문화페미니즘 대응연합, 다음세대를위한학부모연합, 다음세대사랑학부모연합,  대한민국역사지킴이, 리박스쿨, 미래를위한인재양성네트워크, 바른교육학부모연합, 바른인권여성연합, 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법치주의바로세우기행동연대, 생명인권학부모연합, 세움학부모연합, 여성을위한자유인권네트워크, 우리아이지킴이학부모연대, 인천자유시민연합, 새별작은도서관협회, 자유경제네트워크, 자유인권실천국민행동,  제주교육학부모연대, 좋은교육시민모임, 자유통일청년정치연합, 푸른도서관운동본부, 학부모의 힘, 한국성평화연대, 행복한 다음세대연구소  














































배너

배너
배너

동영상



칼럼



동성애/차별금지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