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5.0℃
  • 흐림강릉 21.9℃
  • 구름많음서울 26.7℃
  • 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23.8℃
  • 흐림울산 21.0℃
  • 구름많음광주 25.4℃
  • 구름많음부산 24.5℃
  • 구름많음고창 25.9℃
  • 구름많음제주 25.7℃
  • 구름많음강화 25.2℃
  • 흐림보은 20.5℃
  • 흐림금산 19.1℃
  • 구름조금강진군 25.7℃
  • 흐림경주시 20.3℃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오세훈 시장, 3급 이상 40여 명 간부들과 '성인지·성희롱 예방 특별교육' 받았다. 20210511, 서울시청다목적홀.

URL복사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오세훈 시장, 3급 이상 40여 명 간부들과 '성인지·성희롱 예방 특별교육' 받았다. 20210511, 서울시청다목적홀.
(NEWSinPhoto 뉴스인포토닷컴  편집 = 주동식 기자)
사진제공 : 서울시





 오세훈 시장은 11일(화) 15시 신청사 다목적홀(8층)에서 서울시 시장단을 비롯한 3급 이상 간부 직원들 40여 명과 함께 “2021년 상반기 성인지·성희롱 예방 특별교육”을 받았다. 오 시장 취임 이후 처음으로 열리는 성인지·성희롱 예방 교육이다. 

 이수정 경기대학교 범죄심리학과 교수가 강사로 나서 “성인지 감수성 제고와 직장 내 성희롱(성적 괴롭힘) 예방”을 주제로 약 2시간 동안 비공개로 강의를 진행 했다. 

 한편, 서울시는 “2021년 상반기 성인지·성희롱 예방 특별교육”을 2회(5.11, 5.13)에 걸쳐 개최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여 인원을 50명 이내로 제한하고 좌석 간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내부 방송으로 실시간 송출해 서울시 직원들도 교육을 시청했다.


전임 박원순 시장은 여비서 성추행 사건으로 수사가 진행 되자 스스로 목숨을 끊었고, 여직원과 그의 가족들은 성추행 충격으로 정신적 치료를 받을만큼 큰 어려움속에 빠져 있다.

오세훈 시장은 지난 5월8일 서울시장으로의 공식 업무가 시작되고 열흘이 지나 충격속에 있는 여직원과 어머니와 법률대리인단을 만나 전임 시장의 성추행 사건에 대해 현재 시장으로 대신 정중하게 사과를 하고, 피해 여직원의 원대복귀를 위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한 바가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동영상



칼럼



동성애/차별금지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