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3 (수)

  • 구름조금동두천 24.4℃
  • 구름많음강릉 21.1℃
  • 구름많음서울 22.6℃
  • 흐림대전 20.9℃
  • 구름조금대구 23.0℃
  • 구름많음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25.7℃
  • 구름조금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4.8℃
  • 구름조금제주 24.5℃
  • 맑음강화 26.8℃
  • 흐림보은 20.9℃
  • 흐림금산 19.7℃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0.9℃
  • 구름조금거제 22.3℃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서울시 오세훈 시장] 아동거주 반 지하, ‘희망의 집수리’……..서울시 올해 900가구에 무료 최우선 지원. 20210601. 서울시.

#. “집에서 반지하 특유의 곰팡이 냄새가 나지 않아서 좋아요. 특히 창호에 대한 만족도가 커요. 반지하라 어두웠는데 창호를 하고 나니까 이전보다 집이 환해지고 겨울에는 따뜻하네요. 그리고 공사하러 오신 분들이 세심하게 공사 해주시고, 공사가 다 끝난 후에도 깔끔하게 정리해주고 가셨어요. 매우 감사하고, 만족합니다.”(노원구 반지하 거주자 70세 여성 박 모 씨)

URL복사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서울시 오세훈 시장] 
아동거주 반 지하, ‘희망의 집수리’
……..서울시 올해 900가구에 무료 최우선 지원. 
20210601. 서울시.
(NEWSinPhoto 뉴스인포토닷컴  편집= 주동식 기자)
사진: 성울시







ㅡ 상반기 700가구 선정 완료, 하반기 200가구 예정…단열·에어컨·보일러 등 지원
ㅡ 주거환경이 성장기에 주는 영향 고려해 만18세 미만 아동거주 반지하 1순위 지원
ㅡ 올해 가림막·제습기 선택, 곰팡이제거 수리항목 신설, 미선정 가구엔 타사업 연계

       
창호 수리 후                                                            창호 수리 전 




#.   “집에서 반지하 특유의 곰팡이 냄새가 나지 않아서 좋아요. 특히 창호에 대한 만족도가 커요. 반지하라 어두웠는데 창호를 하고 나니까 이전보다 집이 환해지고 겨울에는 따뜻하네요. 그리고 공사하러 오신 분들이 세심하게 공사 해주시고, 공사가 다 끝난 후에도 깔끔하게 정리해주고 가셨어요. 매우 감사하고, 만족합니다.”(노원구 반지하 거주자 70세 여성 박 모 씨)




             




#.   “제가 장애가 있어서 공기 좋은 산 근처 옥탑방으로 이사를 했는데, 옥탑방은 여름에는 덥고, 겨울에는 춥습니다. 서울시에서 ‘희망의 집수리’를 해준다고 해 신청했더니 도배도 해주고, 보일러교체와 단열공사도 해줬습니다. 도배를 하니까 일단 환해져서 좋고, 단열을 해놓으니까 작은 애가 덥다고 할 정도로 따뜻하게 겨울을 잘 보내고 있습니다.” (은평구 옥탑방거주자 남성 심 모 씨)




#.  “노원구는 지역 특성상 주거환경이 열악한 저소득 가구가 많아 ‘희망의 집수리’사업의 역할이 상당히 중요합니다. 특히 서울시가 작년부터 한국에너지재단과 에너지효율개선사업과 협력 추진하면서 저소득 주거취약가구에 보다 많은 예산을 투입할 수 있어서 실질적인 주거환경개선에 큰 도움이 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노원구청 복지정책과 담당주무관)
서울시가 ‘희망의 집수리사업’을 통해 올해 900개 저소득 주거취약가구의 집을 무료로 고쳐준다. 



싱크대 교체 전 / 후  사진입니다



특히 올해는 만18세 미만 아동이 있는 가구 중 반 지하에 거주하는 가구를 최우선으로 선정해 지원한다. 주거환경이 성장기 아동의 신체·정신·사회적 발달에 직접적이고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만큼 최저주거기준 미달 환경에 거주하는 아동 가구를 적극 지원한다는 취지다.



     서울시는 올해 신청 가구 중 ➀만18세 미만 아동이 있는 반 지하 거주 가구 ➁반 지하 거주 가구(전체 가구의 50%까지 선발) ➂만18세 미만 아동이 있는 가구 ➃기타가구 순으로 대상자를 선정해 지원한다.

 ‘희망의 집수리사업’은 저소득 주거취약가구의 주거환경 개선과 에너지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단열, 창호, 천장보수 등의 집수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가 '09년부터 시행해오고 있다. 

  작년부터는 한국에너지재단과 협약을 체결해 시민이 원할 경우 단열, 창호, 보일러 등을 공사해주는 ‘에너지효율개선사업’도 동시에 지원한다. 가구당 최대 320만원 이내를 지원하며, 자부담은 없다. 

    서울시는 한국에너지재단과 협약을 체결해 작년부터 ‘희망의 집수리사업’ 신청 시민이 재단의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을 동시에 신청하면, 두 사업 모두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했다. 

    ‘희망의 집수리사업’은 서울시가 가구당 120만원 이내로 지원한다.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은 한국에너지재단이 가구당 평균 200만원을 지원한다. 


 서울시는 올해 지원할 900가구 중 공모를 통해 상반기 700가구 선정을 완료하고, 6월부터 집수리를 시작한다. 나머지 200가구는 9월에 신청을 받아 9월 말부터 공사에 들어간다는 계획이다.

    상반기에 선정된 700가구는 ①만18세 미만 아동이 있는 반지하 가구(46가구) ②반지하 가구(343가구) ③만18세 미만 아동이 있는 가구(53가구) ④기타가구(258가구)다.  




천장 도배 .  수리 전 / 후   사진







    서울시는 지난 4월 자치구별 공고를 통해 거주지 동주민센터로 ‘희망의 집수리사업’ 신청을 받았다. 상반기엔 782가구가 신청했다. 구는 자치구별로 주어진 예산에 맞게 대상자를 선별한 후 심사결과를 대상자에게 통보한다. 
  
 집수리는 구에서 선택한 시공업체가 대상가구를 직접 방문해 필요한 공사 범위에 대한 견적서를 작성하고, 대상가구와 일정을 조율한 후 진행된다.

  올해는 집수리 대상 자격은 되지만 우선순위에 밀려 ‘희망의 집수리사업’의 혜택을 받지 못한 가구라 하더라도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을 동시에 신청했다면, 한국에너지재단의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시는 두 사업을 동시에 신청할 경우 시민들이 각 사업의 공종을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고, 시공업체 간 사전에 집수리 일정을 조율해 공사를 신속하게 추진할 수 있는 시너지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기존 반 지하 가구만 선택 가능했던 가림막과 제습기를 ‘희망의 집수리사업’ 대상자 누구나 지원금 범위 내에서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집수리 항목에 곰팡이제거도 새롭게 분류해 보다 꼼꼼하게 곰팡이를 없애고 집수리공사의 실효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에너지효율개선사업에서 지원되는 ‘에어컨’은 취약계층이 무더위 속에 건강을 해치거나 위기를 맞지 않도록 하기 위해 조속히 공사를 마무리 할 예정이다.



습기 제거기 


※ 서울시 희망의 집수리 수리항목 : 도배, 장판 등 15개 공종
   도배, 장판, 단열, 도어, 방수, 처마, 새시(창호), 싱크대, 타일, 위생기구(세면대, 양변기), 천장보수(천방벽), 도장(페인트), 전기작업(등기구 교체, 화재경보기 설치), 새시(가림막), 제습기, 곰팡이제거
※ 한국에너지재단의 에너지효율개선사업(5개공종 : 단열, 창호, 바닥공사, 보일러, 에어컨)은 희망자에 한하여 추가 지원
※ 이외 공사비용 및 가구당 120만원 초과분은 희망의 집수리 사업자 부담





에어콘 설치




배너

배너
배너

동영상



칼럼



동성애/차별금지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