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4 (토)

  • 맑음동두천 19.1℃
  • 구름많음강릉 19.7℃
  • 구름많음서울 18.5℃
  • 구름조금대전 20.7℃
  • 구름조금대구 21.6℃
  • 맑음울산 21.2℃
  • 맑음광주 20.7℃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20.0℃
  • 맑음제주 18.8℃
  • 구름조금강화 18.2℃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9.5℃
  • 맑음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21.6℃
  • 맑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MISSION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코로나 사태, 고립된 북한의 해외 노동자를 전도하기 위한 ‘절호의 기회’…….. 20220106. 순교자의 소리(Voice of the Martyrs Korea)

URL복사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코로나 사태, 
고립된 북한의 해외 노동자를 
전도하기 위한 ‘절호의 기회’
 20220106. 순교자의 소리(Voice of the Martyrs Korea)
(NEWSinPhoto뉴스인포토닷컴 편집 = 주동식 기자)






ㅡ 대부분의 경우 현지 기독교인들이 한국 선교사들보다 훨씬 더 효육적으로 성경을 나눠줄 수 있습니다. 
ㅡ 현지 건축 노동자나 이웃이나 심지어 고객들이 때로는 목회자나 선교사들이 
    접하지 못하는 북한의 해외 노동자들을 접촉할 수 있습니다.  
ㅡ 북한의 해외 노동자들 가운데는 때로 믿는 사람도 있고, 
    성경에 익숙하거나 특히 성경에 마음을 여는 사람도 있습니다.”   
ㅡ 2021년 현재까지 순교자의 소리에서 4,500개 이상의 전자 성경과 인쇄된 성경을 북한 노동자들에게 배포      해왔으며  올해 말까지 그 양을 두 배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힌다.





 
순교자의 소리(Voice of the Martyrs Korea)에 따르면 중국과 러시아, 몽골과 동남아 및 중동에서 일하는 
북한 노동자 10만 명 이상이 코로나 봉쇄 조처로 인해 귀국하지 못하고 있다. 
순교자의 소리 현숙 폴리(Hyun Sook Foley)대표는 기독교 사역자들이 이 ‘절호의 기회’를 최대한 활용해서 
북한 노동자들에게 복음을 전해야 한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우리는 코로나 관련 봉쇄 조처 때문에 전도가 어려워졌다고 생각하는데 익숙합니다. 
하지만 외국에 파견된 북한 노동자들의 경우에는, 오히려 봉쇄조처가 해제될 때까지 현재 위치에 고립되어 있기 때문에 
전도하기가 훨씬 쉬워졌습니다. 많은 경우 그들은 필요를 충분히 공급받지 못하고 있고, 
그렇기 때문에 당연히 미래와 가족에 대해 걱정합니다.”

 
순교자의 소리는 해외에 고립된 북한 노동자가 10만 명 정도인 것으로 추산하는데, 
이는 순교자의 소리의 현장 사역자 네트워크를 통해서 뿐만 아니라 북한의 해외 노동자들을 연구하고 조사하는 전문가들과의 협의에서 나온 것이라고 
현숙 폴리 대표는 설명했다. 

 
북한 노동자들에게 복음을 전하기 위해서는 각 지역에 맞는 ‘맞춤형’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어떤 지역에서는 전자 성경이 가장 유용한 도구가 됩니다. 다른 지역에서는 인쇄된 성경이 가장 크게 주목받습니다. 
또 다른 지역의 사역자들은 성경 앱이나, 우리의 마가복음 동영상 같은 온라인 동영상 링크를 선호합니다. 
순교자의 소리는 북한 노동자들에게 복음을 전하기 위해 다양한 배경을 가진 사역자들과 동역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북한 노동자들이 한국 사람과의 접촉을 경계하라는 교육을 받았기 때문에, 
대부분의 경우 현지 기독교인들이 한국 선교사들보다 훨씬 더 효육적으로 성경을 나눠줄 수 있습니다. 
현지 건축 노동자나 이웃이나 심지어 고객들이 때로는 목회자나 선교사들이 접하지 못하는 북한의 해외 노동자들을 접촉할 수 있습니다.  
북한의 해외 노동자들 가운데는 때로 믿는 사람도 있고, 성경에 익숙하거나 특히 성경에 마음을 여는 사람도 있습니다.”   

 
2021년 현재까지 순교자의 소리에서 4,500개 이상의 전자 성경과 인쇄된 성경을 북한 노동자들에게 배포해왔으며 
올해 말까지 그 양을 두 배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힌다. 
성경을 받는 북한 노동자들과 순교자의 소리 현장 사역자의 안전을 위해, 
국가별 배포 상황이나 배포되는 성경 유형에 관한 세부사항은 밝히지 않겠다고 말한다.

 
“대부분의 경우, 북한 노동자들과의 접촉은 매우 짧고 개별적으로 이뤄져야 하고, 
그것이 양육으로 이어지는 경우는 매우 드뭅니다”고 말한다. 
하지만 북한 노동자들이 성경을 받고 보낸 감사 편지가 현지 사역자들을 통해 순교자의 소리에 정기적으로 전달되고 있다고 한다.
“대부분의 경우, 그분들에게는 우리에게 전해받은 성경이 기독교를 접하는 유일한 통로입니다. 
그분들은 기독교 ‘용어’를 전혀 모르기 때문에 북한의 일상과 경험에서 사용하던 어구들을 감사 편지에 그대로 적는 경우가 많습니다. 
한 노동자는 ‘예수님을 받들어 모셔야 한다’고 말했는데, 이는 일반적으로 김 씨 일가에게만 쓸 수 있는 표현입니다. 
이와 유사하게, 또 다른 노동자는 하나님께 ‘충효일심’이라 했는데, 이는 보통 김 씨 일가에 대한 북한 주민의 충성을 표현하는 어구입니다. 
또 다른 노동자는 하나님의 이름을 적었다가 보안상 위험해질까봐, 하나님을 그냥 ‘그분’이라고 표기하기도 했습니다.”

 

성경을 받은 북한의 해외 노동자들이 올여름 순교자의 소리에 보내온 감사 편지 몇 통을 소개하겠다.   


“요한복음 6장 26절 -29절 ……. 
예수님의 말씀을 썩어 없어질 량식을 얻기 위해 힘쓰지 말고 영원히 하나님의 말을 믿고 하나님 말씀대로 살때  
없어지지 않는 량식을 얻으며 그 량식은 예수님께서 우리에게 주시는 것이다. 
하나님 아버지께서 예수님에게 권능을 주셔서 예수님을 하나님으로 높이 받들어 모시며 예수님의 말씀대로 살기 위해 힘쓰겠다.”

“아버지가 우리에게 주시는 마음을 충효일심보다 더 귀하고 아버지를 믿고 따를 우리의 신념은 일편단심입니다. 
세상에 그 어디에도 이런 아버지 또 어디에 있겠습니까. 말해보아도 이 세상에 오직 한 분 아버지 한 분이랍니다.”


“여태 우리는 세상에 부럼 없이 산다고 생각하면서 살았습니다. 이번에 오디오 성경을 들으면서 며칠 동안 생각해 보았습니다. 
뜯고 또 듣고 하면서 우리는 세상의 모든 것은 원숭이가 사람으로 되고 이 세상을 만들 줄만 알았습니다. 
할머니 할아버지도 그렇게 얘기를 하여 주셨습니다. 
낯선 나라에 와서 놀라운 영광과 은정을 받아 않는 영광을 지내게 되였습니다. 
세상을 보지 못하고 사는 우리 조국 사람들에게 아버지께서 찾아 주시고 막힌 우리들의 눈과 머리를 오디오 성경으로 열어주신 
고마운 은인이신 아버지 하나님께 감사의 인사와 이번에 주신 오디오 성경에 소중한 선물들을 아끼고 또 아끼면서 
우리들은 말씀대로 살아가겠습니다.”


  “그 품속에서 우리 모두 다시 태어나 태양을 따르는 꽃처럼 우리 하나님 아버지만을 믿고 따르는 순결한 아버지의 딸들이 되겠습니다. 아버지의 따뜻한 음성을 들으면서 일을 하면 마음도 편안해지고 부모님이 옆에 계셔서 조언을 해주시는 것만 같습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아래 링크를 클릭하면 순교자의 소리의 북한 사역에 관하여 상세히 알 수 있다.
https://vomkorea.com/project/northkorea/

PHOTOS:
설명: 외국에서 일하는 북한 노동자들
사진 설명: 외국에 고립된 북한의 해외 노동자들이 순교자의 소리를 통해 성경을 받고 보내온 감사 편지



사진 설명: 순교자의 소리 현장 사역자들이 북한의 해외 노동자들에게 배포할 성경. 순교자의 소리는 다양한 형태의 디지털 성경과 인쇄된 성경을 보급한다.


배너

배너
배너

동영상



칼럼

정치/사회

더보기


동성애/차별금지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