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1 (수)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13.1℃
  • 맑음서울 7.2℃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11.9℃
  • 맑음울산 12.8℃
  • 맑음광주 11.8℃
  • 맑음부산 11.9℃
  • 맑음고창 11.3℃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2.6℃
  • 맑음보은 8.0℃
  • 맑음금산 9.1℃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동성애/차별금지법



[NEWSinPhoto과천현장 르포] 무더위 속, 잠자는 아들 안고 손 선풍기 틀어주며 시위 하는 모정…..동반연 시위 한달 째 20180716 과천정부청사 앞

무더위 속, 잠자는 아들 안고 손 선풍기 틀어주며

시위 하는 모정…..동반연 시위 한달 째

 20180716 과천정부청사 앞
{NEWSinPhoto.com 뉴스인포토 주동식 기자}





법무부의 국가인권정책 기본계획의 12가지 독소조항 폐지를 요구하며 ,
동성애.동성혼개헌반대국민연합의 과천정부청사 앞 장기 시위가 무더위 속에 한달  째 지속되고 있다.



지난 주 16일 오후에도 현장을 지켜나가고 있는 반동연 주요셉목사와 어린아이를 안고 노원구에서 오신 주부님 , 수원에서 오신  일인시위자 , 그리고 김지연 약사 ,수지 선한목자교회에서 오신 집사 , 장기간 텐트 시위 중인 길원평교수 , 한가협 박경아 총무 ,고양시에서 오신 봉사자가 더위를 피해가며 시위를 진행하고 있었다.



특히 무더위에 잠든 어린아이를 가슴에 안고  손 선풍기를 세개나 들고  자녀세대의 밝은 미래를 열어주기 위해 먼 길 달려와 일인시위하는 어머니의 모습은, 하늘도 감동할만한 장면이어서  기자가 양해를 구하고 사진 몇 컷을 남겼다.



   정부서울청사 앞,헌재 앞, 마다하지 않는 현장 지킴이 한국가족협회 박경아 총무가

    피켓시위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주동식@사진전문기자 20180716}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동영상



칼럼

정치/사회

더보기


동성애/차별금지법

더보기